정치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18.11.14 (수요일)
스포츠.건강기타행사
 
테마포토
정치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뉴스 홈 건강.스포츠 스포츠.건강 기사목록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KEB하나은행·LH공사’ 마지막(3차) 지속가능성 파트너 선정
KEB하나은행 ‘평화올림픽’, LH공사 ‘환경올림픽’ 기여
기사입력 2017-12-28 오후 4:25:00 | 최종수정 2017-12-28 16:25   

 

[전세복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마지막 지속가능성 파트너로 대회 후원사인 KEB하나은행과 LH공사가 선정됐다.

지속가능성 파트너는 평창대회의 지속가능성 제고 활동을 펼친 대회 후원기업을 대상으로, 지속가능성 파트너 인정위원회가 심사를 통해 대회 관련성을 비롯해 전략 부합성, 지속가능성 가치, 혁신성과 독창성 등에 걸쳐 공헌을 한 기관에 부여되는 지위이다.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에 따르면 KEB 하나은행은 하나되는 사회를 위한 자사 사회공헌 기조에 따라 북한이탈주민을 지원하는 하나 통일원정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하나 통일원정대는 북한이탈주민과 남한사회 적응을 돕는 멘토 청년들로 구성된 합창단으로, 음악을 통해 화합을 이루고,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중 대회 방문자와 지역주민에게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역할을 할 계획이다.

평창대회의 평화올림픽 실현과 맥을 함께하는 하나 통일원정대는 대회기간 평화의식을 고취하는 데 기여할 뿐 아니라, 한국사회에서 소수그룹으로 여겨지는 북한이탈주민이 평창대회에 간접적으로 참여하는 것에도 의의를 두고 있다.

, KEB하나은행은 대회 후원사 확정 후 특별 예금상품을 기획, 해당 상품 평균잔액의 일정금액 만큼 매칭한 기부금을 대회 개최 지역 학교에 동계스포츠 꿈나무 양성기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LH공사는 강릉 선수촌 아파트를 건설하면서 2018 평창올림픽의 환경올림픽 기조를 존중하는 것은 물론 이에 기여하기 위해 선수촌 건물에 대해 국내 녹색건축인증인 G-SEED 일반등급을 획득했다.

김주호 조직위 기획홍보부위원장은 평창올림픽을 통한 후원사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으로 평창대회의 지속가능성 성과가 한 층 더 다채로워지는 결과를 얻게 돼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한다.”면서 파트너 기업들의 이런 노력은 평창올림픽의 품격을 높이는데도 크게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지속가능성 파트너 선정으로 평창대회는 코카콜라와 KT, 삼성화재, KEB하나은행, LH공사 등 총 5개 후원사가 최종 확정됐으며, 각 파트너사들은 해당 사업실적에 대해 2018년 연말까지 평창 지속가능성 로고를 사용할 수 있는 홍보권리를 가지게 된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인천 온다.
몽골 레슬링 선수단, 인천 전지훈련 성공리에 마쳐
스포츠.건강 기사목록 보기
 
  건강.스포츠 주요기사
싱가포르, 길거리 스티커 부착행..
베트남, 영유권 분쟁지역에 國旗..
코카콜라, 60년만에 미얀마에 재..
中 '유인 도킹' 선저우 9호 곧 ..
이슬람 무장단체, 팀북투 유적 ..
"英 청년층, 경기침체에 직격탄"
日언론, 독도 표기 `시마네현 다..
알제리, 中과 초대형 이슬람사원..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많이 본 포토뉴스
인천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
미추홀노인복지관, 2018 미추..
안산시, 시민이 선호하는 색상..
인천시 군수·구청장 모두 중..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아 01074호. 발행인 겸 편집인.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18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