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인천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18.08.16 (목요일)
주필.김명용칼럼기 고논설위원.신현거칼럼사설논평
 
전체보기
주필.
김명용칼럼
기 고
논설위원.신현거
칼럼
사설
논평
 
 
뉴스 홈 오피니언 논설위원.신현거 기사목록
 
고통의 시간을 사는 지혜 (110)
기사입력 2018-03-29 오후 8:13:00 | 최종수정 2018-06-28 오후 8:13:05   

 

논설위원 신현거 

성공적인 삶은 반드시 성공적인 판단력과 올바른 선택과 현명한 결정을 내려야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유아나 정신박약자나 정신병자를 제외한 모든 사람들은 매일 매순간 끊임없이 다가오는 상황에 대하여 선택과 결정을 내려야 합니다.

우리가 내리는 결정은 작게는 나와 내 가족들에게 영향을 미치고 크게는 우리가 사는 사회와 국가와 세계 인류와 역사에 영향을 끼칩니다.

돌이켜 보건대 오늘날 우리가 처해 있는 현재의 삶은 과거 어느 시점에서 자신 및 우리의 이웃들이 선택하고 결정한 열매입니다. 그리고 오늘 우리가 선택하고 내리는 결정은 내일 어느 시점에 가서 열매로 거두어 질 것입니다.

그러므로 아무리 고통스러운 때라도 우리가 현명한 판단으로 올바른 선택을 하고 지혜로운 결정을 내릴 수 있다면 고난을 능히 극복하고 이길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다가오는 우리와 우리 후손의 삶 속에서 풍성하고 좋은 열매를 거두게 될 것입니다.

조물주는 우리 개개인이 환난과 역경을 당하거나 한 사회와 국가가 고난에 처하거나 간에 우리가 올바른 판단을 내림으로써 그 열매로 승리의 삶을 살기를 원하고 있습니다.

그 때문에 조물주는 성공적인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매사에 지혜로운 결정을 내리기를 원합니다. 세상에서 성공하느냐 실패하느냐는 그 사람이 지혜를 잘 사용하는가, 아니 하는가에 달려 있습니다. 사람들은 저 사람은 지혜가 많다’ ‘저 사람은 지혜가 부족하다는 말을 곧 잘 합니다. 그러나 지혜가 아무리 많다고 할지라도 인간의 지혜를 능가하는 역경을 당하게 되면 이를 헤쳐 나갈 수 없게 됩니다.

이러한 때를 위하여 조물주는 놀라운 약속의 말씀을 주셨습니다. 조물주는 지혜를 구하는 사람에게 가정적인 작은 문제로부터 시작하여 크게는 사회적인 문제, 국가와 세계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지혜를 주겠다고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조물주의 지혜는 세상의 어떤 지혜보다 탁월하므로 그 지혜를 받은 사람은 무슨 일을 당하든지 이기고 성공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 이 고통의 때를 극복하고 헤쳐 나갈 수 있는 지혜를 구하여야 할 것입니다.

너희 중에 누구든지 지혜가 부족하거든 모든 사람에게 후히 주시고 꾸짖지 아니하시는 하나님께 구하라, 그리하면 주시리라라고 말씀하신 성경말씀도 기억하여야 할 것입니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정치와 통치 (111)
인생이 신나고 행복한 삶은? (109)
논설위원.신현거 기사목록 보기
 
  오피니언 주요기사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70대 이후는 걷는 운동으로도 건..
이분법적 사고방식
중동의 조상은 아브라함과 사라..
인천“재정파탄”전임시장 응당..
근로장려금⦁자녀장려금에..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많이 본 포토뉴스
주안장로교회 ‘2018 주안 가..
원경환 인천경찰청장, 을왕리 ..
노회찬의원 안타까운비보. 여..
(안산) 성백주 화백’미술작품..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아 01074호. 발행인 겸 편집인.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18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