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1.12.08 (수요일)
사회/인터뷰사건사고환경/기타여성/복리훈훈한 소식경찰소식(소방.경우회)각종행사해양경찰
 
전체보기
사회/인터뷰
사건사고
환경/기타
여성/복리
훈훈한 소식
경찰소식(소방.경우회)
각종행사
해양경찰
 
 
뉴스 홈 사회 각종행사 기사목록
 
인천화장품 어울(Oull) 상해 미용박람회서 두 마리 토끼 잡아
- 바이어 상담 B2B 및 왕홍 라이브 방송 등을 통해 B2C 판매촉진
기사입력 2018-05-25 오전 10:01:00 | 최종수정 2018-05-25 10:01   

 

 [전세복기자] 인천시는 공동브랜드어울의 중국 마케팅 강화를 위해 지난 522일부터 24일까지 중국 상해 국제미용 박람회(2018 23st China Beauty Expo)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한 중국 상해 국제 미용 박람회는 세계 3대 미용 전시회중 하나로 전시규모 260,000의 아시아 최대 규모 화장품 및 미용 전시회로 손꼽힌다. 박람회에는 30개국 3,760개사 약 40만명이 방문하였다.

중국 시장은 세계 2위 시장으로 그간 한국 기업들에게 기회의 장으로 여겨졌으나 사드배치 등으로 인한 한중 관계 악화로 대 중국 수출 역시 경직되어 있었다.

이번 전시회는 국내 기업들에게 최근 한중 관계 개선으로 대 중국 화장품 수출의 증가를 기대하는 바가 크다고 할 수 있다.

어울은 단독 브랜드관으로 참가하여 그간 관심을 보였던 바이어들과 새로운 유력바이어들을 모색한 결과 약 100만불의 수출상담을 진행하는 등 인천시 공신력을 앞세운 브랜드로 바이어들로부터 이목을 집중 시켰다.

특히, 박람회장에서는왕홍이 꿀광 프리미엄 마스크팩 등 어울 화장품을 직접 체험하는 영상을 찍고, 이를 중국 생방송 중계 1위 매체 이즈보를 통하여 한 시간 동안 라이브 방송하였다. 이날 방송은 동시 접속자수 9만명 누적 접속자수 90만명을 기록하였으며, 이 밖에도 현장에서 이벤트를 통해 어울’ SNS 가입 등을 유도하는 등 활발한 마케팅을 전개하였다.

한편, ‘어울은 그동안 한층 강화되는 중국 화장품제도 변화에도 선제적능동적으로 대처해 왔다. 현재까지 23개의 제품이 위생허가 인증을 획득하였으며 26개의 제품이 행정심사 중에 있어 연말까지는 총 40여개 제품이 위생허가 인증을 획득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난 달 부터는 중국 소비자를 집중 공략하기 위해 본격적으로 중국내 온라인(SNS)마케팅을 실시하고 있으며, 중국의 파워블로거 왕홍을 활용해 어울제품 및 브랜드를 홍보하고 있으며, 중국 최대 오픈 마켓 타오바오어울브랜드관으로 입점해 판매 중에 있다.

윤현모 인천시 신성장산업과장은 지난해 중국의 뷰티시장의 규모는 5349440만달러(579100억원)로 세계 2위 점유율을 보이고 있는 만큼, ‘어울 매출 향상을 위하여 오프라인뿐만 아니라 온라인 마케팅을 과감하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푸르미가족봉사단.인천대공원에서 구석 구석 쓰레기 수거활동
민주평통 인천서구協, 2018년 2분기 정기회의 및 통일의견수렴 개최
각종행사 기사목록 보기
 
  사회 주요기사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대법 "길거리 성기노출 강제추행..
인천부평경찰서 동암지구대 새내..
인천시관할 "체육관"불만의소리
인천세무서, 남부초등 3년 눈높..
광복회 인천시 지부. 제 76회 순..
"수도권지역뉴스" 제1회 기자세..
곽노현 "차분하고 꿋꿋한 마음으..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많이 본 포토뉴스
이안호 미추홀구의회 의장 자..
2021년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
김포시, 17일부터 드라이브 스..
가천문화재단.심청효행대상, ..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년월일.2020.05월18일.등록번호 인천 아 01469. 발행 / 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핸드폰.010-3734-9851.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21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