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18.11.18 (일요일)
 
전체보기
국회
청와대
정치/의회
해외.입.출국
 
 
뉴스 홈 정치 국회 기사목록
 
한국인 1인당 보험료 연간 377만원
<시그마보고서> GDP 감안하면 세계 5위
기사입력 2018-09-27 오전 7:24:00 | 최종수정 2018-09-27 오전 7:24:46   

 ▲김병욱 국회의원(성남분당을) 

[전세복기자]성남분당을 김병욱 의원 자료에의하면  우리나라 국민은 1인당 보험료로 연간 377만원을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보험료 지출 기준으로는 세계 5위 수준으로, 경제력에 비해 지나치게 많은 보험료를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성남시 분당을, 정무위원회)27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를 앞두고 세계적인 재보험사인 스위스리가 지난 7월 발간한 <시그마>보고서에 나타난 우리나라 보험료 수준 분석 결과를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한국인은 2017년 기준 연간 1인당 3522달러의 보험료를 지출하여 세계 14위를 기록했다. 2017년 평균 원달러 환율 1070.5원을 적용하면 약 377만원이다. 세계 평균(650달러)5.4배에 달하는 금액으로 보험종류별로는 생명보험료로 1999달러(214만원), 손해보험료로 1523달러(163만원)를 지출했다.

1인당 보험료는 연간 총보험료를 총인구수로 나눈 수치로 보험밀도(insurance density)라고도 하는 데, 조세피난처로 유명한 케이먼군도(12122달러), 홍콩(8313달러), 스위스(6811달러), 덴마크(5772달러) 순으로 높았다. 한국인의 보험밀도는 20122785달러(298만원)에서 79만원이 증가했고 순위도 20위에서 14위로 여섯 단계 상승했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보험료를 의미하는 보험침투도(insurance penetration)에서는 한국은 11.57%로 대만(21.32%), 케이먼군도(19.61%), 홍콩(17.94%), 남아프리카공화국(13.75%)에 이어 세계 5위를 기록했다. 이는 세계 평균(6.13%)1.9배에 해당한다. 경제력에 비해 과도한 보험료를 지출하고 있다는 의미이다. 한국의 보험침투도는 201212.12%에서 약간 낮아졌지만 순위는 5위를 유지했다.

한국의 보험시장 총 수입보험료는 18121800만달러(1939939억원)로 세계 7위를 기록했다. 미국이 137711400만달러로 가장 많았고 중국(54144600만달러), 일본(42205000만달러), 영국(28333100만달러) 등이 뒤를 이었다. 2012년 한국의 총 수입보험료는 13929600만달러로 세계 8위였다.

올해로 설립 50주년을 맞은 스위스리는 1968년부터 매년 세계보험시장의 현황과 통계를 담은 <시그마 보고서>를 발간해왔는데 2017년 기준 보고서의 경우 세계 147개국의 생명보험과 손해보험 통계를 바탕으로 조사한 결과이다.

국내에서도 보험료 지출이 가계소득에 비해 지나치게 많다는 조사 결과가 나온 바 있다. 금융소비자연맹이 지난 해 연말 전국 1,000개 가구를 대상으로 한 가구소득대비 보험료 부담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가구당 평균 12개의 보험에 가입하여 매월 지출하는 보험료가 1034천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대상 가구의 평균 가계소득 557만원의 18%를 보험료로 지출하고 있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가계 수입 대비 적정 보험료 수준은 10% 내외로 알려지고 있다.

김병욱 의원은 경제력과 가계소득에 견줘 지나치게 많은 보험료를 지출할 경우 위험보장이라는 보험의 본래 목적을 벗어날 수 있기 때문에 국민들이 적정한 수준에서 보험을 이용할 수 있도록 종합적인 대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2014년 이후 경찰내부비리신고 1백여 건 중 절반이 불문종결“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의원 안양사무소 개소식 성황리에 개최“
국회 기사목록 보기
 
  정치 주요기사
밀실처리 논란 한일 군사협정 오..
<부동산대책> 서승환 "시장정상..
새누리 "이달부터 무노동무임금 ..
인천시 관광인프라 총체적으로 ..
여,야 설 민심 잡기 주력
檢, 돈봉투 전달 '뿔테안경男' ..
박희태 출두직전 돈봉투 전달자..
박희태 “돈봉투 모르는 일…4월..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많이 본 포토뉴스
민주평통 인천서구協, 북한이..
안양시청소년성문화센터,“교..
인천 중구, 사회적기업 발굴&#..
인천시, 2019년부터 친환경 전..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한·미 FTA, 한반도 긴장완화 기..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아 01074호. 발행인 겸 편집인.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18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