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19.05.24 (금요일)
전시회교육생활문화시교육청연수문화각 교육지원청학교종교
 
전체보기
전시회
교육
생활문화
시교육청
연수
문화
각 교육지원청
학교
종교
 
 
뉴스 홈 교육/문화 생활문화 기사목록
 
소리꾼 장사익이 선사하는 한 길 노래 속 인생사
- 3.9 인천문화예술회관 <장사익 콘서트 – 자화상 七> -
기사입력 2019-02-25 오전 10:43:00 | 최종수정 2019-02-25 오전 10:43:45   

 

[전세복기자] 39, 장사익 소리판 <자화상>이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관객들을 맞이한다. 2016<꽃인 듯 눈물인 듯> 이후 2년 만에 찾아오는 반가운 판이다. 1하늘 가는 길발표 이후 ‘2018 평창동계올림픽폐막식에서 애국가를 부르기까지의 24년 세월 동안 장사익이 걸어 온 한길 노래 속 인생사를 만나 볼 수 있다.

공연은 지난 가을 발매한 9집 음반에 수록된 곡들로 구성된다. 동명의 타이틀곡 윤동주의 자화상과 허영자 ’, 기형도 엄마걱정’, 곽재구 꽃길등의 신곡들을 비롯해 그만의 소리로 엮어낸 흘러간 가요들도 함께 올려 진다.

소리판 음악인들도 반갑다. 15년을 함께한 기타리스트 정재열 음악감독을 필두로 한국 재즈의 거장이자 트럼펫연주가 최선배, 아카펠라그룹 ‘The Solists’ 15인의 음악인들이 장사익과 함께 연주한다.

인생여정 돌고 돌아 45, 드디어 운명처럼 노래인생을 시작한 사내.

그에겐 괜히 미운 과거가 있다. 삶과 꿈의 기로에서 삶의 편을 들어줬는데 어째선지 자신에게만 등을 돌리는 것 같았던 젊은 날의 삶이 그랬다. 차오르는 괴로움을 무던히 삼켜내야 했지만 채 넘기지 못한 눈물들은 목에 붙어 굳어졌고 결국 소리가 되었다. 그렇게 1하늘 가는 길과 대표곡 <찔레꽃>이 세상에 알려졌다. 그때 나이 45. ‘장사익 소리판의 시작이었다.

1994년 첫 소리판 <하늘 가는 길> 이후부터 음반 발매에 맞춰 전국을 돌았다. 생으로 노래하기 위해서였다. <허허바다>, <사람이 그리워서>, <>, <꽃구경> 등 꾸준히 행복한 판을 벌였고 청중은 절절히 열광했다. 그러던 2015, <찔레꽃> 전국순회 공연을 끝내고 나니 성대에 이상이 왔다. 그의 목에 자리한 혹을 도려낸 후 다시 무대에 오를 수 있게 되기까지, 관객들은 스피커가 부르는 장사익의 노래로 갈증을 삭힐 수밖에 없었다.

자화상, 어쩐지 미워졌던 우물 속 그 사나이를 마주보며그가 곁에 두고 읽는 시집들 속에 윤동주의 시 <자화상>이 있다.

오래전부터 읽어왔는데 어느 날 유독 그의 가슴에 박혔다. 거울 속 주름진 얼굴을 바라보다가 문득 70이라는 나이가 무겁게 다가왔다. 인생의 마지막 쿼터. 정리가 필요하다는 생각에 마음이 다급해졌다는 그가 만난 시인이 윤동주였고, <자화상>이라는 시였다. 거울에 비친 깊이 패인 주름을 보면 지난 세월들이 영상처럼 지나가고 부끄러운 세월들이 떠오를 때면 고개를 돌리고 싶지만, 다시금 마주할 수밖에 없는 자신을 보았다고 한다.

그는 잠시 멈추어 서서 주름진 얼굴처럼 켜켜히 쌓인 자신의 삶을 찬찬히 돌아보는 마음으로 청중 앞에서 노래하려 한다. 장사익이 선사하는 한 길 노래 속 인생사 <자화상>. 오는 39일 토요일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만날 수 있다. 문의 : 인천문화예술회관 기획운영팀 032)420-2735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등산할때도 텀블러 사용하세요!
인천광역시, 낚시어선 국가안전대진단 실시
생활문화 기사목록 보기
 
  교육/문화 주요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카드 고객 79% `수수료 낮춰 물..
토마토 유전체 염기서열, 모두 ..
재단법인 재남무술원 국제연맹합..
꼭 알야야할 '폭염 건강수칙'
천연의 신비, 자연산 비아그라를..
인천광역시교육청, 창의 인성교..
인천경제자유구역청, 'KPOP-STAR..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많이 본 포토뉴스
인천시, 소래습지생태공원 자..
인천사회복지협의회,‘2019 멘..
길병원, 가천 그림그리기 대회..
인천기마경찰대&관광경찰대, ..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아 01074호. 발행인 겸 편집인.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19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