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0.11.29 (일요일)
스포츠.건강기타행사
 
전체보기
스포츠.건강
기타
행사
 
 
뉴스 홈 건강.스포츠  기사목록
 
伊, 나폴리 등 10개 도시 파산 위기
기사입력 2012-07-24 오후 2:05:00 | 최종수정 2012-07-24 14:05   



나폴리를 비롯해 이탈리아의 10개 도시가 파산 위기에 처해있다고 현지 언론이 23일(현지시간) 전했다.

텔레그래프 등의 보도에 따르면 이탈리아 일간 라 스탐파는 남부도시 나폴리와 시칠리아 주(州)의 팔레르모, 레지오 칼라브리아 등 10개 도시가 파산 위기에 직면해 있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남부 도시들은 수년간 부실경영, 부패, 유럽연합(EU) 자금 낭비, 마피아 잠입 등의 문제들로 골머리를 앓아왔지만 알레산드리아와 같이 비교적 부유한 이탈리아 북부지역 일부 도시도 파산 위기를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탈리아 전국지역의회연합의 그라지아노 델 리오 대표는 "상황이 나날이 악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보도는 앞서 마리아 몬티 이탈리아 총리가 자치지역인 시칠리아가 디폴트(채무불이행) 위기에 처해있다고 우려한 가운데 나온 것이다.

안나마리아 칸첼리에리 이탈리아 내무장관은 시칠리아가 디폴트에 빠질 위험은 낮다고 평가하면서도 자치지역들이 "심각한 상황에 직면했다"고 인정했다.

데일리메일은 이탈리아 자치지역의 재정난이 국채 규모를 늘리지는 않지만, 경제위기가 국가 차원에만 영향을 주는 것이 아니라 지역 차원에까지 악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보여준다고 강조했다.

또 중앙정부의 지출 삭감 노력으로 이탈리아 남부 지역정부의 비대하고 낭비하는 자금 운용 실태가 샅샅이 드러나게 됐다고 전했다.

이탈리아 정부는 2조유로에 달하는 국가부채를 줄이고자 행정구역을 110개에서 43개로 축소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며, 올해 지역 예산을 5억유로 줄이고 내년까지 10억유로를 더 삭감할 계획이다.

그러나 지역당국은 연속적인 예산 삭감이 필수적인 지역 공공서비스에 대한 책임은 그대로 두고 한정된 자원만 압박한다며 오랫동안 불만을 제기해왔다.

쥬세페 카스틸리오 지역정부연합 대표는 자치지역들에 대한 대규모 긴축이 이뤄지면 일부 학교들은 여름방학이 끝나고 문을 열지 못할 수도 있다고 항변했다.(premiumnews)

편집부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美 총기난사범, 시험 낙제후 권총 구입
사우디, 세계에서 3번째로 게으른 나라
 기사목록 보기
 
  건강.스포츠 주요기사
싱가포르, 길거리 스티커 부착행..
베트남, 영유권 분쟁지역에 國旗..
코카콜라, 60년만에 미얀마에 재..
中 '유인 도킹' 선저우 9호 곧 ..
이슬람 무장단체, 팀북투 유적 ..
"英 청년층, 경기침체에 직격탄"
日언론, 독도 표기 `시마네현 다..
알제리, 中과 초대형 이슬람사원..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많이 본 포토뉴스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 어린이..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2020년 ..
인천 중구, ‘찾아가는 복지서..
인천시청 중앙홀에서‘코로나1..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 아 01469. 발행 / 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20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