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0.02.23 (일요일)
사회/인터뷰사건사고환경/기타여성/복리훈훈한 소식경찰소식(소방.경우회)각종행사해양경찰
 
전체보기
사회/인터뷰
사건사고
환경/기타
여성/복리
훈훈한 소식
경찰소식(소방.경우회)
각종행사
해양경찰
 
 
뉴스 홈 사회 훈훈한 소식 기사목록
 
중국 성원(聖元)국제그룹, 인천항 자유무역지역내 1,700만불 투자
- 연간 2만톤 분유 생산 및 물동량 6,000 TEU 창출
기사입력 2019-07-04 오전 10:09:00 | 최종수정 2019-07-04 10:09   


[전세복기자] 중국의 대표적인 영유아 분유 및 이유식 제조업체인 성원국제그룹(대표 리커)이 인천 내항 4부두 자유무역지역내 KD센터에 1,700만불을 투자하여 올해 안에 영유아 분유 제조 공장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성원국제그룹의 인천 투자는 인천항 자유무역지역내 최초 제조공장 설립 사례이다 보니, 성원국제그룹의 한국내 자회사인 한국진타오주식회사에서 건축 인허가 관련 유관기관과의 초기 협의시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市에서는 해당기관(부서)에 수개월동안 타 지자체 사례공유와 관계법령 확인 등 적극적인 사전 협의와 설득의 과정이 필요했고, 이후 프로젝트 진행이 원활히 될 수 있었다

이미 두 곳 이상의 타 지자체가 강력한 유치제안(임대료 저렴, 인․허가 약속)을 하고 있는 상황에서 인천항 자유무역지역을 선호하는 기업의 입장과 인천시의 적극행정, 유관기관 간의 긴밀한 협업으로 지역내 투자유치가 이루어졌다

6월까지 총 사업비중 FDI 600만불 투자가 완료되었으며, 하반기에 추가로 1,100만불이 투자될 예정이다. 현재 수도공사가 끝났으며, 7월초에 전기설비 공사 등 본격적으로 공장 시설이 착공될 예정이다. 올해 10월말 공장이 준공되면 시험 가동기간을 거쳐 내년부터 연간 2만톤의 분유가 생산되어 전량 중국으로 수출될 예정이다. 성원국제그룹의 이번 투자로 40여명의 고용이 창출되고 연간 인천항 물동량 6,000 TEU가 증가될 전망이다

현재, 중국에서는 2008년 멜라민 분유 파동이후, 유아용 식품 안전에 민감한 소비자와 두 자녀 정책에 따른 영유아 가정의 증가로 유아용 식품 수입 규모가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이다. 따라서, 성원국제그룹은 2016년에 프랑스 남부 칼레지방에 대규모 현지 분유 공장을 설립해 연간 10만톤의 분유를 생산해 오고 있으며, 2019년 한국(인천) 공장 설립에 이어 몇 년 안에 지역내 제2공장 설립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천청 생안기능 중간관리자 워크숍 개최
인천보호관찰소 김달님 주무관, 마약퇴치공헌‘마그미상’수상
훈훈한 소식 기사목록 보기
 
  사회 주요기사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대법 "길거리 성기노출 강제추행..
인천부평경찰서 동암지구대 새내..
인천시관할 "체육관"불만의소리
인천세무서, 남부초등 3년 눈높..
"수도권지역뉴스" 제1회 기자세..
곽노현 "차분하고 꿋꿋한 마음으..
광복회 인천시 지부. 제 76회 순..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많이 본 포토뉴스
인천시 중구청․인천시사..
함께하는 즐거움! 노력하는 봉..
가천박물관, 조선시대 과거(科..
(안산)상록구 시곡 동심이 어..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아 01074호. 발행인.김연수 . 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20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