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경찰청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2024.07.13 (토요일)
주필.기 고기자수첩칼럼사설논평연재
 
전체보기
주필.
기 고
기자수첩
칼럼
사설
논평
연재
 
 
뉴스 홈 오피니언 칼럼 기사목록
 
주안교회의 전염병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자 하는결단을 보면서....
한국 사회의 책임 있는 교회로서 전염병확산방지에 모범이 되고자 하는 주안교회의 결단
기사입력 2020-02-23 오후 1:12:00 | 최종수정 2020-02-23 오후 1:12:11   

  편집국장.전 세복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에서 속출하면서 '지역사회 감염'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 자가 200명을 넘어서는 등 전국적인 유행과 지역사회 전파가 본격화 하고 있어 정부는 대구·청도 지역을 감염 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하는 등 대응수위를 높이고 있지만 불안심리는 커지고 있다.

하룻밤 새 확진 자가 크게 늘고, 전례(典禮)가 수상쩍은 종교집단이 확산에 관련된 사실이 알려지면서 불안감이 걷잡을 수 없이 증폭되는 모양새다.

이 와중에도 정부는 중국인 입국제한 확대 카드는 진지하게 염두에 두지 않는 분위기다. “국민 안전을 수호하기 위해 언제든 입국제한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해도 모자랄 판에 오히려 이 카드는 배제하고 있는듯한 발언이 우려스럽다.

이런 국가적 위기 사태일수록 절실한 것이 성숙한 시민의식이다. 지역사회 감염이 시작되면 방역·행정당국과 의료기관이 완벽한 시스템을 갖춰도 감염 확산을 막기에 역부족이라는 게 전문가들 지적이다. 시민들의 자발적인 협조가 없으면 국가 방역체계만으로 '전염병 대유행'(팬데믹)을 차단할 수 없다는 얘기다.

어제 21일 부평구와 미추홀구 소재 대형교회인 주안장로교회는 급히 교단회의를 열고 금일(2/22, ) 인천 부평지역에 확진자 가 발생함에 따라, 주안교회 당회는 교회 내 집단 감염이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교회 내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를 사전에 예방하고자자발적 활동 중단조치를 결의하였음을 공포합니다.” 이는 한국 사회의 책임 있는 교회로서 전염병확산방지에 모범이 되고자 하는 주안교회 당회는 결코 쉽지 않은 결단을 내렸다.

정부는 환자의 조기 발견을 위해 선별진료소 확대와 이동식 선별진료소 운영 등의 대책을, 취약시설 내 집단 발병과 전파를 막기 위해 요양병원의 폐렴환자 격리진단검사 같은 대책을 내놨다. 신속하고 차질 없는 이행이 필요함에도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입국제한 확대를 적극 검토해야 한다. ‘방역과 경제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고 정부가 할 수 있는 조치도 시행하지 않았다가 국제 사회에서 신인도가 떨어지는 더 큰 악재를 만날 수도 있다.

지금은 일단 대재앙을 막는 게 급선무다. 소탐대실(小貪大失)의 우를 범하지 않기 위한 결단이 절실하다. 고위험군 과의 접촉이 의심되거나 기침 가래가 심할 경우 병의원이나 응급실로 바로 가지 말고 지역 보건소나 1339에 먼저 문의하는 것은 기본 이다.

 이번 주말부터 교회성당 등에서의 종교행사 축소연기 등 종교계의 양해와 결단도 필요한 시점이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스폰서 링크

 
대학입시 합격 컨설팅  http://www.xn--zf0b26g02ag96adua26m11h.com/news/view.asp?idx=21645&msection=5&ssection=3&page=1
수시지원컨설팅, 면접특강 1588-5489
 
 
인천 필라테스 지도자과정 모집  https://blog.naver.com/prismpilates/223106680335
2023년 6월, 7월 개강 (032.556.7676)
 
 
 
 
 
코로나19 와중에 압박하는 북한의 도발행위 그냥 넘겨서는 안된다
정치권은 비판 칼럼을 깊이 받아들여야 승리할 수 있다
칼럼 기사목록 보기
 
  오피니언 주요기사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이분법적 사고방식
70대 이후는 걷는 운동으로도 건..
중동의 조상은 아브라함과 사라..
근로장려금⦁자녀장려금에..
인천“재정파탄”전임시장 응당..
이완구 국무 총리는 옥상옥의 ..
 
 
인기뉴스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이강호 남동구청장‘취임 3주년..
많이 본 포토뉴스
인천시,‘AI로 만드는 인천히..
송림 새마을금고 사)사랑나누..
유정복 인천시장·오세훈 서울..
유정복 시장, 새벽 버스 차고..
많이 본 기사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이강호 남동구청장‘취임 3주년..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년월일.법인2012년1월27일`~개인2020년 5월18일 인천 아 01469. 발행 /경찰저널.2023년 3월15일.추가등록.고문 유필우(인천광역시 자문 특보) 발행.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425-6045.주소/인천광역시 연수구 신송로161(송도하이츠604)호) ./ 편집국 주소.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 338-1(간석동 119-9. 연세나오미의원 5층)
Copyright(c)2024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