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경찰청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2024.05.23 (목요일)
경찰뉴스사건사고교육사회농산물시장
 
전체보기
경찰뉴스
사건사고
교육
사회
농산물시장
 
 
뉴스 홈 경찰청  기사목록
 
한반도 지속가능발전 위해 남북 재난협력 모색해야
기사입력 2023-05-24 오전 6:07:00 | 최종수정 2023-05-28 오전 6:07:05   


국대 대학원 안보 재난 관리 학과

 겸임 교수,김성제 

[전세복기자] 건국대 대학원 안보 재난 관리 학과 김성제 겸임 교수는지난19일 고려대 현대 자동차 경영관 에서 개최되는 ()한국생산성학회 춘계학술대회 세미나서 순수학술 활동차원으로한반도 지속가능발전을 위한기후환경·재난안전 남북협력방안을 주제로 연구논문을 발표했다.

그는 Korea SDGs Forum 회원으로서 한반도의 지속가능한 발(SDGs)을 위해서는 굳건한 안보를 바탕으로 평화통일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며 한의 급변사태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1세기 기후환경위기의 시대 정치경적인 남북교류가 단절된 가운데 백두산 화산폭발의 가능성과 자연재난(위험)복합재난(Natural hazards triggering Technological disasters)으로 전화()되는 UNDRR(유엔재난위험경감사무국)의 연구결과와 연계해 학술적인 이론을 전개했다.

그래서 UN SDGs와 북한당국의 소통과 교류의 창()이 열려있는 가운데 WEF(세계경제포럼)의 미래위기요인 예측을 참고하고 심각한 기후위기의 현실을 직시하며 인류공멸을 방지하는 마지막 기회로서, 더 늦기전에 2050 탄소중립 국제협약과 RE100정책의 시대적인 패러다임의 조류(潮流)에 대한 인식이 필요하다고 했다.

또한 동서독이 1973년에 재난공동대응협정을 통해 기후환경분, 보건의료분야 등의 재난협력을 통해 조금씩 사회, 문화, 경제적인 교류의 문이 열린 사례를 거울삼아 갑자기 다가올 수 있는 급변사태의 가능성에 평화통일을 준비하는 우리의 노력이 필요함을 주장했다.

바야흐로 이제는 하나뿐인 지구촌에서 인류공영의 미래를 열어가는 홍익사회를 목표로 점점 기후환경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이념을 뛰어넘는 융합적인 재난협력을 단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는(leave no one behind) 숭고한 정신을 차세대로 이어주는 국제적인 협력이 필요한 때이다.

인류가 빈곤퇴치를 위한 경제개발을 통해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위한 UN-SDGs를 추진하듯이 기후환경위기와 재난안전을 위한 재난위험경감을 위한 공동노력을 경주(傾注)하고 있다. , 2015년부터파리협정(ParisAgreement)과센다이프레임워크(SFDRR)를통한도시리질리언스(resilience)와 안전복지사회로 나아가고 있다. 국가재난관리체계의 작동으로 재난예방과 재해경감활동이 이루어지고 조기수습과 회복탄력성(resilience)을 갖출 때 안전복지국가로 도약할 수 있음을 강조했다.

험사회가 일반화된 제4차 산업혁명의 특징 가운데 복합재난발생에도 불구하고 BCMS로 리스크 관리하는 기업들이 확산될 때 국가적으로 사회적 비용(SC)이 감소될 수 있다. 기업과 정부가 협력적 거버넌스(Governance)를 행하며 미래의 밝은 글로벌사회를 위해 순응병진(順應竝進)하고 국제협력과 한미동맹을 강화해야 한다며 마무리했다.

참고로 코로나시기에 그는 전공인 재난안전 관련 연구활동을 계속하면서그대는 남을 위해 죽을 수도 있는가재난현장 체험수필집을 출판했으며,ESG경영전략,안전기술과 미래경영,교육학개론등을 공저집필한 바 있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스폰서 링크

 
인천 필라테스 지도자과정 모집  https://blog.naver.com/prismpilates/223106680335
2023년 6월, 7월 개강 (032.556.7676)
 
 
대학입시 합격 컨설팅  http://www.xn--zf0b26g02ag96adua26m11h.com/news/view.asp?idx=21645&msection=5&ssection=3&page=1
수시지원컨설팅, 면접특강 1588-5489
 
 
 
 
 
노동단체, 서울 시내 대규모 집회에 따른 도심권 교통혼잡 예상
해양안전을 위한 지역 민·관·군 한마음으로 뭉쳐
 기사목록 보기
 
  경찰청 주요기사
'불황의 그늘'…반년 이상 건보..
아시아 재벌들,자식에 기업 대물..
김중수 "올해 성장잠재력 3%대 ..
<인천-서울 간 세계은행 한국사..
`투기자본 먹튀'에 韓세법 무방..
인천 농식품 싱가포르 판촉홍보..
통신 당국 “‘단통법’ 취지 살..
내년 시간선택제 공무원 채용 규..
 
 
인기뉴스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이강호 남동구청장‘취임 3주년..
많이 본 포토뉴스
송림 새마을금고 사)사랑나누..
유정복 인천시장·오세훈 서울..
유정복 시장, 새벽 버스 차고..
인천자치경찰위원회, 보행자 ..
많이 본 기사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이강호 남동구청장‘취임 3주년..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년월일.법인2012년1월27일`~개인2020년 5월18일 인천 아 01469. 발행 /경찰저널.2023년 3월15일.추가등록.고문 유필우(인천광역시 자문 특보) 발행.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표전화.1588-5489.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425-6045.주소/인천광역시 연수구 신송로161(송도하이츠604)호) ./ 편집국 주소.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 338-1(간석동 119-9. 연세나오미의원 5층)
Copyright(c)2024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