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경찰저널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3.06.08 (목요일)
사회/인터뷰사건사고환경/기타여성/복리훈훈한 소식경찰소식(소방.경우회)각종행사해양경찰.자치경찰
 
전체보기
사회/인터뷰
사건사고
환경/기타
여성/복리
훈훈한 소식
경찰소식(소방.경우회)
각종행사
해양경찰.자치경찰
 
 
뉴스 홈 사회 사회/인터뷰 기사목록
 
자신감 떨어뜨리는 입 냄새 원인은 뭘까?
기사입력 2013-11-05 오전 10:19:00 | 최종수정 2013-11-05 오전 10:19:35   

마주한 상대와 재미있게 대화를 이어가다가도 은근 눈치를 보며 입을 가리게 하는 증상 입 냄새. 그렇다면 입 냄새는 왜 나는 것일까? 본인뿐만 아니라 대화 상대에게 불쾌감을 줄 수 있고, 심한 경우 입 냄새가 날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사람들을 기피하게 된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인천지부 홍은희원장님과 함께 입 냄새의 원인과 해결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입 냄새는 양치를 안 해서 발생한다?

입 냄새가 나는 가장 흔한 경우는 아침에 잠에서 깬 뒤인데, 자는 도중에는 침 분비량이 줄거나 거의 없어 입안이 마르기 때문이다.
물론 잠자기 전에 칫솔질을 하지 않았거나 한 뒤에도 남은 음식물 찌꺼기가 밤새 부패하면서 입 냄새가 심해질 수 있다.
이를 예방하려면 기본적으로 자기 전에 칫솔질을 꼼꼼히 할 필요가 있고, 특히 혀도 깨끗이 닦아줘야 한다.
혀 세정기를 이용해 혀 뒤에서 앞으로 3~5번 정도 쓸어내리는 방법으로 혀를 닦아주면 좋다.

침 분비량이 매우 적은 경우, 즉 구강건조증이 있는 사람도 입 냄새가 심할 수 있다. 이런 경우라면 물을 자주 마시고 입안을 물로 자주 헹궈주는 것도 입 냄새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음식을 먹으면 냄새가 나는 이유

우리 입안에서 살고 있는 세균은 음식물 찌꺼기 등을 분해하면서 썩은 냄새를 유발한다. 특히 단백질 종류가 분해될 때 냄새가 심하게 난다.
입안의 표면을 둘러싸고 있는 세포들이 죽어 떨어져 나와 분해될 때 세포의 구성 성분이 주로 단백질이기 때문에 냄새가 날 수 있다.
우리가 습관적으로 자주 접하는 음식 중에서 입 냄새를 유발하는 음식으로는 커피, 초콜릿이 있다.
이 밖에 양파, 치즈 등과 같은 음식물을 먹고 난 뒤 그 찌꺼기가 입안에 남아도 심한 입 냄새가 날 수 있다. 이런 음식을 먹은 뒤에는 치간 칫솔이나 치실 등을 써서 치아 사이에 찌꺼기가 남지 않도록 잘 청소해줘야 한다.

▸치주염 있을 때 입 냄새 심할 수 있어

이러한 입 냄새를 심하게 만드는 주범이 바로 치아 질환이다. 가장 흔한 원인은 치주염을 앓고 있을 때인데, 염증 때문에 입안으로 흘러나온 염증 분비물 등이 문제가 되는 경우다.
보통 중년에 흔히 발병하는 치주염만 치료해도 입 냄새가 개선되기도 한다.
젊었을 때부터 제대로 된 칫솔질과 함께 스케일링을 주기적으로 받으면 나중에 잇몸병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따라서 치주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6개월~1년에 한 번씩은 스케일링을 받는 것이 권장된다. 이 밖에도 틀니를 하고 있는 경우 틀니를 깨끗하게 관리하지 못했을 때나 치아의 다른 보철물이 있는 경우에도 입 냄새가 날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한다.

▸입 냄새는 위장 질환 때문이다?

치과적 질환이 없는 경우에도 입 냄새가 난다면 위장 건강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음식을 충분히 씹지 않고 빨리 삼키거나 과식, 폭식을 반복하게 되면 위장의 소화력이 떨어지고, 여기서 제대로 소화되지 않은 음식물들이 이상 발효가 되면서 악취가 식도를 타고 입으로 올라올 수 있다.
이 밖에 입 냄새의 원인 가운데 하나로 위식도역류질환을 꼽기도 하지만 그리 흔하지는 않다.
위식도역류질환은 씹어서 삼킨 음식물이 위장으로 내려가고 이곳에서 위액이나 소화효소 등과 섞인 뒤 십이지장, 소장 등으로 내려가야 하는데, 반대로 식도를 거쳐 입으로 역류하는 현상이다.
위식도역류질환이 의심될 경우에는 가까운 병원을 찾아 진료를 받고, 식습관을 개선하는 것이 좋다.
이 외에도 담배는 입안을 마르게 해 입냄새를 악화시킨다는 점을 기억하자. / 제공- 한국건강관리협회 인천

김학승기자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스폰서 링크

 
인천 필라테스 지도자과정 모집  https://blog.naver.com/prismpilates/223106680335
2023년 6월, 7월 개강 (032.556.7676)
 
 
대학입시 합격 컨설팅  http://www.xn--zf0b26g02ag96adua26m11h.com/news/view.asp?idx=21645&msection=5&ssection=3&page=1
수시지원컨설팅, 면접특강 1588-5489
 
 
 
 
 
도로명주소 전면 사용 이제 50일 남았습니다
2013년 근로장려금 5천 500억 원 추석 전 조기 지급
사회/인터뷰 기사목록 보기
 
  사회 주요기사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대법 "길거리 성기노출 강제추행..
인천부평경찰서 동암지구대 새내..
인천시관할 "체육관"불만의소리
인천세무서, 남부초등 3년 눈높..
광복회 인천시 지부. 제 76회 순..
"수도권지역뉴스" 제1회 기자세..
곽노현 "차분하고 꿋꿋한 마음으..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태안 풍경 리조트를 찾아서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신년인터뷰
미추홀구 8대 배상록 의장 신년..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많이 본 포토뉴스
한국산재장애인 인천시협회, ..
미추홀구-미추홀경찰서,어린이..
공공데이터 운영실태, 광역시..
미국 그린트위드코리아㈜ 충북..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태안 풍경 리조트를 찾아서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신년인터뷰
미추홀구 8대 배상록 의장 신년..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년월일.법인2012년1월27일`~개인2020년 5월18일 인천 아 01469. 발행 /경찰저널.2023년 3월15일.추가등록.고문 유필우(인천광역시 자문 특보) 발행.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표전화.1588-5489.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425-6045.주소/인천광역시 연수구 신송로161(송도하이츠604)호) ./ 편집국 주소.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 338-1(간석동 119-9. 연세나오미의원 5층)
Copyright(c)2023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