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경찰저널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3.12.10 (일요일)
전시회교육생활문화시교육청연수문화각 교육지원청학교.학원종교
 
전체보기
전시회
교육
생활문화
시교육청
연수
문화
각 교육지원청
학교.학원
종교
 
 
뉴스 홈 교육/문화 생활문화 기사목록
 
이자람의 판소리 ‘억척가’인천 상륙
- 12.18.~12.19. 세상 근심 내려놓고 우스꽝스럽고 슬픈 억척네 이야기 들어보소
기사입력 2015-12-01 오전 9:52:00 | 최종수정 2015-12-01 09:52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기획시리즈 “스테이지149”의 올해 마지막 작품인 이자람의 판소리 <억척가>가 12월 18일부터 19일까지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공연된다.

<억척가>는 소리꾼 이자람이 남인우 연출가 함께 중국의 삼국시대를 배경으로 전쟁이라는 풍파에 시달리면서 억척같이 살아간 한 여인의 기구한 인생을 판소리로 재창작한 작품이다. 2011년 국내 초연 이후 프랑스, 루마니아, 브라질 등 해외에서 성황리에 공연을 마치며 국내뿐 아니라 세계의 관객들과 뜨거운 감동을 나누고 있다.

뛰어난 소리꾼이자 재능 있는 배우이기도 한 이자람은 직접 대본, 작창, 연기를 맡아 50여곡이 넘는 판소리를 통해 혼자서 15명이 넘는 캐릭터를 자유자재로 연기하며 두 시간 반 동안 관객들을 웃고 울게 만든다. 그녀는 관객과 함께 호흡할 수 있도록 한자어와 한문고사 대신 오늘의 말을 찾아내었으며, 동서고금의 악기로 극의 다양한 상황과 관계를 표현해 낼 수 있는 음악을 만들어 내었다. 능청스런 연기와 맛깔스런 소리, 극 전체를 장악하는 카리스마로 관객들에게 판소리의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이다.

전쟁이란 극한의 상황 속에서 공포, 연민, 분노, 슬픔 등 인간이 느끼는 여러 감정을 풍자와 해학으로 그려낸 <억척가>는 다. 또한 이를 통해 ‘왜 억척스러워야만 살아갈 수 있는가?’를 질문하며, 억척스러움을 강요하는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을 대신해 화내고 싸우며, 울어준다. 때문에 우리는 어느 순간부터 눈물이 줄줄 흐르고 가슴이 먹먹해 진다. 억척의 이야기에 공감하며 서로를 위안하는 자신을 발견하기 때문이다.

관객이 중요하지 않은 공연이란 없겠지만, 판소리야말로 ‘관객의 적극적 참여’가 필수불가결한 공연이다. 소리꾼이 사설이나 노래를 하는 중간 중간에 고수뿐 아니라 관객들도 “얼쑤!”, “잘한다!”며 추임새를 넣게 되는데, 이렇게 소리꾼과 관객이 소통과 교감을 펼칠 때 비로소 판소리 공연이 완성되는 것이다. 이자람의 소리가 신들린 듯 이어질 때 “예쁘다!”라는 추임새로 소리꾼의 흥을 더욱 돋구어주고 억척이의 운명이 비극적으로 나아갈 때에는 “어쩌나”하는 한숨 섞인 추임새로 화답하며, 공연을 함께 완성해가는 기분을 맛보아도 좋을 것이다.

한편, 이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진행, 사업비의 일부를 복권기금으로 지원받았다. 만약 아직 <억척가>를 만나지 못했다면 이번 기회만큼은 절대로 놓쳐서는 안 될 것이다.

이자람의 판소리 <억척가>공연일시 : 2015. 12. 18(금)~19(토)

18일(금) 오후 7시30분 / 19일(토) 오후 5시

장 소 :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

티 켓 : 전석 5만원 ※ 관람연령 : 만 7세 이상

공연시간 : 총 2시간 25분(1부-1시간 20분, 인터미션-20분, 2부-45분)

예 매 : 종합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사랑티켓, 엔티켓 1588-2341, 인터파크 1544-1555

주최 :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스폰서 링크

 
대학입시 합격 컨설팅  http://www.xn--zf0b26g02ag96adua26m11h.com/news/view.asp?idx=21645&msection=5&ssection=3&page=1
수시지원컨설팅, 면접특강 1588-5489
 
 
인천 필라테스 지도자과정 모집  https://blog.naver.com/prismpilates/223106680335
2023년 6월, 7월 개강 (032.556.7676)
 
 
 
 
 
사진 속 인천 섬의 비경, ‘인천의 Blue Ocean 섬’사진전
인천시향 제349회 정기연주회 <황제와 영웅>
생활문화 기사목록 보기
 
  교육/문화 주요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카드 고객 79% `수수료 낮춰 물..
재단법인 재남무술원 국제연맹합..
토마토 유전체 염기서열, 모두 ..
꼭 알야야할 '폭염 건강수칙'
에버, ‘숨은 공로자 만담가 최 ..
천연의 신비, 자연산 비아그라를..
부평구, 주안장로교회 부설주차..
 
 
인기뉴스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미추홀 김정식 구청장 인터뷰.“..
많이 본 포토뉴스
유정복 인천시장·오세훈 서울..
유정복 시장, 새벽 버스 차고..
인천자치경찰위원회, 보행자 ..
미추홀구,찾아가는 어르신 교..
많이 본 기사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미추홀 김정식 구청장 인터뷰.“..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년월일.법인2012년1월27일`~개인2020년 5월18일 인천 아 01469. 발행 /경찰저널.2023년 3월15일.추가등록.고문 유필우(인천광역시 자문 특보) 발행.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표전화.1588-5489.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425-6045.주소/인천광역시 연수구 신송로161(송도하이츠604)호) ./ 편집국 주소.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 338-1(간석동 119-9. 연세나오미의원 5층)
Copyright(c)2023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